메뉴 펼치기닫기
물과 산을 벗삼아 시간도 쉬어가는 그 곳, 슬로시티 수산!
슬로시티는 공해 없는 자연 속에서 전통문화와 자연을 보호하며 자유로운 옛 농경시대를 닮아가자는 '느림의 삶을 추구하는 국제 운동으로, 1999년 이탈리아에서 시작되었습니다. 현재 30개국 260여개가 넘는 회원국들이 서로 느림의 미학을 공유하며 그 명맥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특히 제천 수산면의 슬로시티는 2012년에 회원도시로 지정되어 지금까지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 속에 활발히 운영되고 있는데요. 야속하리만치 빠르게 돌아가 나 자신의 길조차 찾기 어려운 현실에서, 슬로시티 수산의 느림이라는 쉼표를 만나 힐링을 느껴보시기 바랍니다. 누가 그랬던가요? 여행은 인생의 마침표를 쉼표로 또는 화살표로 이끌어주는 힘이라고 제천 슬로시티 수산이 인생의 이정표처럼 당신을 기다립니다.
cittaslow

									전통힐링체험코스(1박2일)

슬로시티의 전통체험과 힐링체험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코스입니다.

느림의 미학 슬로시티를 있는 그대로 느껴보세요.

1일

옥순봉 생태공원 체험


								옥순봉 생태공원 체험

제천 청풍호 자드락길의 제5코스인 '옥순봉길'은 녹색마을길이 끝나는 지점인 용담폭포에서 내려와 '금수산 탐방로'라고 적힌 이정표를 지나쳐 만나는 길에서 시작된다. 이 길은 상천리에서 송호리를 지나 '옥순봉'을 향해 옥순대교까지 걷는 코스다.

옥순봉 전망대


								옥순봉 전망대

대한민국 명승 제48호 옥순봉 : 비 온 뒤 죽순의 모양처럼 희고 푸른 봉우리 월악산국립공원에 속해 있는 옥순봉(玉筍峯)은 제천시 수산면 괴곡리에 위치하며, 대한민국 제48호 명승지로, 제천10경 중 제8경에 속하는 곳입니다. 옥순봉휴게소에서 전망대까지 5분정도 올라가면 그 수려한 산세와 힘찬 봉우리들을 보며 절로 감탄사가 나오기도 하죠.

산야초마을


								산야초마을

본래 청풍군 동명 천상리 지역인데, 1914년 행정구역 통폐합에 따라 천상리의 아래에 있게 되었다 하여 하천리라 불렀고, 1929년 수산면에 편입되었다가 1980년 시 승격에 따라 제원군 수산면 하천리가 되었습니다. 1985년에는 충주댐 공사로 마을 대부분이 수몰되는 일을 겪기도 했습니다.

2일

청풍문화재단지(청풍호반케이블카)


								청풍문화재단지(청풍호반케이블카)

청풍호는 충주댐 건설에 따라 생겨난 호수로, 충주댐 건설로 인해 제천 인근 3개 시군의 11개면 101개 리,동, 7천여가구, 4만여명의 인구가 삶의 터전을 잃었습니다. 총수몰면적 약50%가 제천지역을 차지하고 있어, 제천시에서는 당시 주민들의 생활상을 기억하고, 수몰지구 보물과 문화재 등을 보전하여 수몰민들의 고향을 잃은 애환을 달래기 위해 청풍문화재단지를 조성하여 관리하고 있습니다.

제천 약초시장


								제천 약초시장

조선시대 3대 약령시로 꼽혔던 제천에서 만날 수 있는 현대적 약초시장입니다. 약초 뿐 아니라 각종 환, 단 제품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주소(제천시 원화산로 121)

한방엑스포공원


								한방엑스포공원

한방문화의 이해와 전통 한의약의 소중한 가치를 체험하고자 한다면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행사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엑스포공원에 한번쯤 꼭 들러보세요. 엑스포공원에는 한방생명과학관, 국제발효 박물관, 약초허브식물원 등이 운영되고 있습니다.

의림지


								의림지

제천10경 중 제1경인 의림지는 삼한시대에 축조된 김제 벽골제, 밀양 수산제와 함께 우리나라 최고의 저수지로 본래 ‘임지’라 하였습니다. 고려 성종 11년(992)에 군현의 명칭을 개정할 때 제천을 ‘의원현’ 또는 ‘의천’이라 하였는데 그 첫 글자인 ‘의’자를 붙여 의림지라 부르게 되었습니다.

확인

아니오